한국공학대학교, 한국자동차연구원과 학연협력 협약 체결


시흥–(뉴스와이어)–한국공학대학교(총장 황수성, 이하 한국공대)는 한국자동차연구원(원장 나승식, 이하 한자연)과 지난 6월 24일 한국공대 대회의실에서 지능형로봇 혁신융합대학사업을 위한 학연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한국공대 정명진 지능형로봇 혁신융합대학사업단장, 한자연 경기지역본부 양정직 본부장을 포함한 양 기관 인사 9명이 참석했으며, 상호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지능형로봇 핵심인재 양성에 기여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지능형로봇 사업 연구원 현장실습 및 전문가 초청 교육 △한자연의 전문 지식과 기술 노하우 공유 △대학의 실습 기자재 및 공간 공동활용 △중소기업 제조공정 혁신을 위한 교육 및 컨설팅 지원 등을 포함하고 있다.

정명진 사업단장은 “현장실습 프로그램을 한자연과 운영해 학생들에게 지능형로봇 기술을 현장에서 직접 경험할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지능형로봇 분야에 대한 진로 결정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지능형로봇 혁신융합대학사업은 지역·대학 간 교육격차를 해소하고, 국가 수준의 첨단분야 핵심인재 양성 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지능형로봇 혁신융합대학사업은 주관대학인 한양대 ERICA, 참여대학인 한국공대·광운대·부경대·상명대·영진전문대·조선대와 함께 2021년부터 2026년까지 6년간 진행한다.

한국공학대학교 소개

정부(산업부)가 설립한 한국공학대학교(경기 시흥)는 1998년 개교 이후 대한민국 산업 발전과 지역 경제 성장에 기여해 온 산학협력 특성화 선도대학이다. 한국공대는 지역의 1만9000여개 기업과 상시 협력하고, 공학교육 혁신으로 기업 니즈를 반영한 현장 맞춤형 인재 양성으로 지역 및 국가산업 발전에 기여해왔다. 대부분의 학과가 공학계열로 이뤄져 있으며, 지난 25년간 선도적인 산학협력 모델을 구축해오면서 현재까지 3만여명의 공학 인재 배출했다. 또 교내에 입주한 125개 기업 연구소와 국내 대학 중 가장 많은 4400여개의 가족회사와 네트워크로 연결돼 상시 산학협력을 추진하고 있다.

Post Author: webplanner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