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해브러, 어촌뉴딜300 사업으로 와온항 주민교육 시작

2021년 03월 09일 — 어촌뉴딜 300 사업의 대상지로 선정된 순천시 와온항의 어촌뉴딜사업 운영기업인 도시재생 전문기업 다해브러는 3월 5일(금)부터 주민의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을 시작했다.

교육은 두 가지에 중점을 두고 진행된다. 첫째, 어촌공동체의 주도적 학습 능력을 향상하고 주민의 복지 기반을 탄탄하게 마련하는 것과 둘째, 편리하고 안전한 어촌 생활환경을 조성 계절별 관광 프로그램을 통해 관광산업을 통한 소득 창출을 만드는 것이다. 와온항 어촌뉴딜사업은 어촌마을 리더 역량강화 교육과 마을 브랜드 개발 교육을 시작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해 운영된다.

이 사업을 운영하는 다해브러는 20년 창의혁신형 사회적기업으로 지정 및 국토교통부형 우수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선발됐으며 전라남도에서 다양한 도시재생 사업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배순철 다해브러 대표는 이번 사업에 대해 “마을 주민들의 역량강화을 통해서 도시재생의 첫 단추는 꿰어진 것이다. 첫 단추를 잘 꿰어야 어촌뉴딜 사업의 마무리까지 잘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진정성 있는 마음으로 교육을 진행해 주민들과 함께 성공적인 도시재생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다해브러는 올해 와온마을 외에도 해남 남성항에서는 마을법인 설립 컨설팅 교육 및 주민리더 교육, 장흥 우산항에서는 주민역량강화 교육, 여수 의성항에서는 마을경관개선 활동 및 귤나무 식재 관리 교육 등 마을 특성에 맞춘 교육을 운영할 예정이다.

다해브러는 도시재생/로컬관광 전문기업으로 한 사회적기업이다.

웹사이트: http://www.dahaebro.co.kr/

 

Post Author: Namki Kim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