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AIoT 투명 페트병 수거함’ 도입으로 자원순환 핵심 플랫폼 전환 가속

GS25, AIoT 기반 ‘투명 페트병 수거함’ 도입 추진, 자원순환율 확대 목적
분리수거 참여하면 포인트로 보상, 자발적 동참 고객 크게 늘어날 것으로 기대
강남구 GS25 매장을 중심으로 시범 도입 후 전국 점포로 확산해 갈 방침

출처: GS리테일 (코스피 007070)
GS25가 도입한 AIoT 투명 페트병 수거함

서울–2021년 06월 27일 — 편의점이 자원 선순환을 위한 핵심 플랫폼으로서의 기능을 강화해 가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환경테크 스타트업 ‘오이스터 에이블’과 손잡고 이달 27일부터 AIoT(AI : 인공지능+IoT : 사물인터넷) 기술이 탑재된 ‘투명 페트병 수거함’을 시범 도입한다.

이번에 도입하는 ‘투명 페트병 수거함’은 연동 모바일 앱 ‘오늘의 분리수거’를 설치한 후 QR코드를 부여받으면 이용할 수 있다.

고객은 부여받은 QR코드를 ‘투명 페트병 수거함’의 바코드 스캐너에 갖다 대 1차 인증하고 상품 바코드를 읽혀 2차 인증한 후 투입구에 투명 페트병을 배출할 수 있다. 투명 페트병이 아닐 경우 2차 인증 시 기기가 스스로 인식해 투입구를 막는다.

탑재된 센서로 수거된 투명 페트병의 무게와 양을 탐지하고 이 정보를 실시간으로 전송한다.

전송된 정보를 기반으로 고객은 ‘오늘의 분리수거’ 앱을 통해 1건당 10포인트의 보상을 제공받는다. 이 포인트를 활용해 앱 내에서 식음료, 업사이클링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데 음료 등은 100포인트, 피자 한 판, 업사이클링 티셔츠의 경우 2000포인트로 구매할 수 있다. 자원순환을 지원하는 사업에 포인트를 기부할 수도 있다.

GS25는 ‘투명 페트병 수거함’을 강남구에 위치한 GS25 매장을 중심으로 우선 도입해 테스트를 진행한 후 전국 점포로 빠르게 확산할 방침이다.

GS25는 재활용품을 분리 배출하면 보상을 제공하는 ‘투명 페트병 수거함’을 가까운 편의점에 도입함으로써 재활용품 분리 배출에 대한 국민의 자발적인 동참을 이끌어내는 동시에 자원순환율을 높이는 데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GS25는 전국 1만5000여 매장을 친환경 플랫폼으로 빠르게 전환하며 ESG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GS25는 자체 개발한 ‘SEMS’(Smart Store Energy Management System)를 전국 매장에 전개해 120억원 이상의 에너지 절감 효과를 만들어 내고 있으며 ‘미생물 분해를 통한 소멸식 음식물 처리기’를 도입해 음식 폐기물을 가장 친환경적인 방식으로 처리하는 시스템을 갖춰 나가고 있다.

차정현 GS리테일 서비스기획팀 MD는 “1만5000여 오프라인 플랫폼에 친환경 서비스를 적극 도입함으로써 환경 보호와 자원순환 활동에 대한 국민의 공감대를 끌어내는 데 주력하고 있다”며 “GS25는 ESG 경영을 강화하며 미래세대에 안전한 환경을 물려주기 위한 활동에 지속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gsretail.com

Post Author: lyn na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